2023-10-03 (화)

부천원미서, 355억 원대 투자 명목 유사 수신 사기 일당 검거

기사등록 : 2023-05-16 13:36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원금 보장, 고수익 지급 약정 내세워 투자금 유치

원금과 고수익을 보장한다고 속여 수백억 원대의 투자금을 편취한 불법 유사 수신 사기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16일 부천원미경찰서는 투자 실체가 없는 ‘시행사 자기 자본금’ 명목으로 335억 원대 투자금을 모집한 A 대부업체 대표 C모(여, 40대)씨 등 2명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 및 유사수신행위의규제에관한법률위반 등으로 구속했다.

또 B 대부업체 대표 K모(남, 40대) 등 3명은 사기 혐의로 구속하고 담보가 설정된 부동산의 명의 대여자와 허위 전세 대출을 받은 L모(남, 20대) 등 10명은 같은 혐의로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대부업체 C씨 등은 지난 2019년 6월께 경기도 부천시 중동에 A 대부업체를 만들고 피해자 K모(남, 40대)씨 등 80여 명을 상대로 시행사 자기 자본금을 돌려막기식으로 투자금 335억 원을 편취 했다는 것,

또 이들은 부동산 근저당권 질권 설정을 한다며 전세 세입자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허위 임대차 확인서를 제출하는 방법 투자자들에게 22억 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이들은 관할 관청에 유사 수신 인허가조차 받지 않은 상태에서 투자자에게 매월 5-6%의 고수익 이자를 지급하겠다며 투자자를 모집했고 C씨는 투자금을 차명 계좌를 이용해 ‘돌려막기’식으로 운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경찰은 지난해 7월경부터 다수의 피해 신고가 접수됨에 따라 관련 사건 병합하는 등 전담팀을 구성해 대부업체 사무실을 압수수색하고 계좌 추적을 통해 사건에 가담한 피의자들을 전원 검거했고 수사 과정에서 허위 전세 자금 대출도 신청한 사실을 발견하여 추가로 검거했다고 밝혔다.

김철호 기자
ⓒ 부천e뉴스(www.bucheone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부천시 중동 1160-3 필레오트윈파크 2동 302-1호   Ι  대표전화 : 032-326-2600-1  Ι  팩스 : 032-326-6633
사업자등록번호 : 203-25-54466  Ι  대표 : 박은주  Ι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2021-04-22  Ι  등록일 : 경기 아 52863  Ι  발행·편집인 : 박은주  Ι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은주
부천e뉴스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부천e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